칠곡군 약목면 교리 에프원케미칼 황산탱크서 가스 누출 > 사건사고 | 경상포커스
    Update 2018.11.16 (금)



 

칠곡군 약목면 교리 에프원케미칼 황산탱크서 가스 누출

경상포커스 2018-08-07 (화) 20:48 3개월전 221  


【경상포커스=배성호기자】7일 오후 6시경 칠곡군 약목면 교리 에프원케미칼 공장의 황산탱크에서 황산 가스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가 발생한 에프원케미칼 공장은 폐수를 중화처리 하고 폐수처리용 정화제를 제조하는 지정 폐기물처리업체이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11대와 50여명의 소방대원을 급파해 수습하고 있다. 

 

칠곡군은 사고 발생 후 인근 주민들에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세요”라는 재난문자를 발송하고 수습 작업을 벌였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칠곡군은 오후 7시10분에 ‘북삼읍 율리지역을 제외하고는 가스유출 우려가 없다’는 문자를 다시 보냈다.

 

칠곡소방서 관계자는 “위험물 안전관리법상 황산은 위험물에서 제외돼 있다”며 “폭발할 위험은 없는 것 같다”고 말했다. .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