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보건환경연구원 이기창 박사, 우라늄 오염 지하수 해결방법 제시‘눈길’ > HEADLINE | 경상포커스
    Update 2020.11.30 (월)

 

경북보건환경연구원 이기창 박사, 우라늄 오염 지하수 해결방법 제시‘눈길’

경상포커스 2020-10-10 (토) 20:49 1개월전 166  


경북보건환경연구원 /  이기창 박사


추계학술대회우수논문상 수상

 

경상포커스=전상철기자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우라늄으로 오염된 지하수를 효율적으로 정화할 수 있는 방법을 한 환경연구사가 밝혀내 주목을 받고 있다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 이기창 박사는 흡착제를 이용한 지하수 내 우라늄 흡착특성 연구라는 논문을 통해 열처리산화알루미늄을 이용해 우라늄을 흡착 방식으로 해결할 수 있다고 10일 밝혔다.

 

자연상태에 존재하는 우라늄 성분은 그 자체로는 크게 위험하진 않지만 노약자나 어린아이가 장기간 섭취하면 신장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에 이 박사는 수온, 수소이온농도, 흡착경쟁물질과 같은 외부환경의 간섭 없이 우라늄을 수초내로 흡착이 가능하고 높은 제거효율을 가지는 것을 밝혀냈다.

 

이를 통해 역삼투압, 이온교환수지처리 등 고가의 복잡한 공정에 비해 저비용, 고효율적으로 우라늄을 제거할 수 있는 흡착처리공정기술을 개발할 수 있는 이론적인 토대를 마련했다.

 

이경호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먹는 물 안전성 확보는 건강한 지역주민생활에 기본적인 요소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물 문제 해결을 위한 연구 과제를 발굴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기창 박사 논문은 ()한국환경분석학회와 ()한국환경독성보건학회가 개최한추계학술대회에 게재돼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