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 용암면 폐기물공장서 화재, 인근 산으로 번져...큰 불은 잡아 > 사건사고 | 경상포커스
    Update 2019.10.14 (월)



 

성주 용암면 폐기물공장서 화재, 인근 산으로 번져...큰 불은 잡아

경상포커스 2019-03-01 (금) 19:51 7개월전 903  


【경상포커스=전상철기자】1일 낮12시 53분경 성주군 용암면 사곡리 폐기물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불은 공장 내부와 비닐, 플라스틱 등 폐기물을 태우고 인근 산으로 번졌으나 오후 4시경 산불은 잡혔다.

 

성주군에 따르면 소방과 산림당국은 소방차 30여대와 헬기 1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큰 불은 잡고 오후 7시경 소방서 인력은 공장 주변 잔불 정리를 하는 중 이다“며 ”군 직원들은 철수했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를 완료한 뒤 정확한 화재 원인과 규모를 조사할 계획이다.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