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선기 칠곡군수, 현장중심의 민생행보 계속 이어가 > 경북 | 경상포커스
    Update 2018.09.26 (수)

 

백선기 칠곡군수, 현장중심의 민생행보 계속 이어가

경상포커스 2018-07-07 (토) 19:55 2개월전 33  


백선기 칠곡군수, 또 다시 현장속으로

 

【경상포커스=배성호기자】취임 첫날부터 태풍대비 비상근무 태세에 돌입하고 환경미화원 체험과 배식봉사로 공식 일정을 시작한 백선기 칠곡군수가 이번에는 주요사업장 방문과 함께 관내 위험지역에 대한 예찰활동으로 바쁜하루를 보내고 있다.

 

백 군수는 지난 5일 지역에서 진행되고 있는 사업장 가운데 주민안전과 직접 관련된 북삼 경호천 일대의 재해위험지구 개선사업 현장을 비롯한 태풍피해 우려지역을 일일이 찾아다니며 꼼꼼히 점검했다.

 

이날 현장점검은 쁘라삐룬에 이어 또 다시 북상하고 있는 새로운 태풍 마리아 소식에 백 군수의 지시로 오후 공식 일정을 전면 취소하면서 급하게 진행됐다.

 

관련부서장과 함께 현장점검에 나선 백 군수는 집중호우 등 기상이변에 철저히 대비하고, 주민의 안전확보와 불편사항 최소화를 위해 진행중인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는데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군은, 앞으로 사람중심, 생명중심의 안전도시 칠곡을 만드는데 행정력을 집중하면서 그 동안 선거로 지연되었거나 부진했던 현안사업들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현장행정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민선7기는 현장중심의 찾아가는 소통행정, 투명하고 신뢰받는 열린행정, 군민의 마음을 보듬는 공감행정 실천에 모든 행정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백 군수는 취임사를 통해 “재난은 수습보다 예방이 중요하다는 것을 한시도 잊지 않고, 군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나가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안전 우선 군정운영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