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청, 가야돌이리틀야구단 동반 우승 차지 > 경북 | 경상포커스
    Update 2018.02.20 (화)

 

고령군청, 가야돌이리틀야구단 동반 우승 차지

경상포커스 2018-02-12 (월) 23:35 7일전 8  


고령군청가야돌이 야구단 대가야리그 우승

가야돌이리틀야구단 대구경북리틀야구대회 우승

 

【경상포커스=전상철기자】고령군청가야돌이 야구단이 2017 대가야리그 후반기 우승을 차지했다.

 

대가야리그 후반기리그에는 군청가야돌이야구단을 비롯해 고령 와우야구단, 다산 야구단, 대구 W베이스볼, 대구 대동렌탈, 대구 맘모스 등 총 6개팀이 참가했다.

 

군청가야돌이 야구단은 지난 11일 열린 결승에서 대구 맘모스 야구단을 10대 5로 이기고 영광의 우승을 차지했다.

 

최우수선수에는 김성필 선수(가야돌이), 홈런·타점·출루율·최다안타 1위에는 이주영 선수(가야돌이), 다승·방어율·타점부문에서는 박교욱 선수(가야돌이)가 1위를 차지했다.

가야돌이리틀야구단도 10일과 11일 양일간 열린 2018년 제8회 경주시장배 전국 초중 리틀 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구경북에서 12개팀의 리틀야구단이 참가해 조별리그를 거쳐 토너먼트로 진행된 경기에서 가야돌이리틀야구단은 결승에서 경주시팀을 13대5로 이겨 우승을 차지했다.

 

예선전부터 결승까지 4전전승으로 우승을 차지해 트로피와 부상을 받았다. 가야돌이리틀야구단은 지난해에도 전국대회8강에 진출하는 등 실력이 점점 향상되고 있다.

고령군에서는 야구동호인들의 저변확대와 리그활성화를 위해 지난해에 야구장 3면(성인2면, 리틀1면)을 인조잔디 구장으로 리모델링해 4계절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바꾸었다.

 

올해도 야구장 전광판을 설치하고 동호인 편의를 위해 주차장을 확충할 계획이다. 이러한 인프라 확충을 바탕으로 군청야구단과 가야돌이리틀야구단은 경기력이 향상되고 고령리그가 점점 활성화 되고 있다.

한편 지난 3일부터 고령에서 열린 제22회 한누리배 농구대회에서는 우승에 대구 다크호스팀, 준우승에 대구 대명, 공동3위에 대구 번아웃, 고령 드림타임(영생병원팀)이 차지했다.

 

또한 12일부터 합천에서 열리는 춘계한국고등부축구연맹전에 참가하는 박상구 국제심판(고령군 덕곡면 출신)을 비롯해 30여명의 심판들이 문화누리 회의실에서 심판교육 및 사전 회의를 갖는 등 고령에서 다양한 체육행사가 펼쳐지고 있으며 꾸준한 체육인프라 구축을 통해 고령군이 점점 체육의 메카로 발돋움하고 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