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창의시책 발굴 최종 보고회 개최 > HEADLINE | 경상포커스
    Update 2017.11.22 (수)

 

칠곡군, 창의시책 발굴 최종 보고회 개최

경상포커스 2017-11-09 (목) 20:16 12일전 23  


씽크탱크‘시책개발기획단’활동 성과 보고회 가져

 

【경상포커스=임종구 기자】칠곡군은 지난 7일 ‘제3기 군정시책개발 기획단’의 창의시책 발굴 최종 보고회를 군청강당에서 열었다.

 

올해 3기째를 맞는 군정시책개발 기획단은 6~7급 소수 정예요원 23명이 참여하여 본연의 바쁜 업무 속에서도 자료수집과 토론, 벤치마킹을 통해 문화ㆍ관광, 주민행복, 지역개발, 산업ㆍ일자리 등 4개 분야에서 64건의 새로운 시책을 발굴했다.

 

이날 최종 보고회는 드론 비행장 조성 & 칠곡 관광기차여행,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 영남권 내륙화물기지의 화려한 변신, 칠곡 왜관 호국 야시장 등 4개 시책 소개되어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았다.

 

군은, 심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외부 심사위원을 적극 참여시켰으며, 이날, 칠곡군 의회 장세학 의원과 한향숙 의원을 비롯해 오규동 정책평가단장, 정시몬 부단장, 윤석수 분과장이 창의성과 실현가능성, 효과성 등 6개 항목을 평가했다.

 

심사 결과 ‘영남권 내륙화물기지의 화려한 변신’이란 주제로 침체된 화물기지에 대형농산물 도매(경매)시장과 대형쇼핑센터 유치를 제시한 지역개발분야의 “호시탐탐”팀이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성공의 반대는 실패가 아니라 도전하지 않는 것”이라며, 창의적이고 능동적 자세로 미래 먹거리 발굴에 더욱 노력해줄 것을 주문’“했다.

 

또, “발굴된 시책은 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검토와 완성도를 높여나가는 노력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